New Release

일곱 번째 감각 (The 7th Sense)
일곱 번째 감각 (The 7th Sense)
  • 앨범종류 : Digital Single
  • 장르 : Dance
  • 아티스트 : NCT U
  • 발매일 : 2016-04-09
  • 음반사 : SM Entertainment
  • 발매사 : KT MUSIC

Album Introduction

S.M.Entertainment 신개념 그룹 NCT 유닛 NCT U 데뷔!
[일곱 번째 감각(The 7th Sense)] 공개!


S.M.Entertainment 신개념 그룹 NCT의 유닛 NCT U가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NCT는 'Neo Culture Technology' (네오 컬처 테크놀로지)의 약자로, 새로운 문화기술로 탄생된 만큼 '개방성'과 '확장성'을 주요 포인트로 멤버의 영입이 자유롭고, 멤버수의 제한이 없는 완전히 새로운 개념의 그룹이다. NCT라는 브랜드 아래 전 세계 각 도시를 베이스로 한 각각의 팀이 순차적으로 데뷔하며, 전 세계를 무대로 활동하는 NCT의 모든 유닛을 통칭하는 'NCT U'를 통해서도 멤버들의 다양한 조합과 변신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NCT는 지난 1월 예고한대로 유닛 'NCT U'가 먼저 데뷔하며, 멤버 구성이 다른 2개의 'NCT U'가 2개의 싱글을 발표하고 동시 활동에 나서, 음악 팬들의 높은 관심이 기대된다.

재현, 마크, 텐, 태용, 도영 5명의 멤버가 참여한 NCT U 싱글 [일곱 번째 감각(The 7th Sense)]은 힙합 그루브를 기반으로 한 퓨처 베이스 장르의 곡으로, 무거운 베이스 사운드에 몽환적인 보컬과 랩이 어우러져 있으며, 가사에는 음악을 통해 서로의 꿈을 느끼고 이해할 수 있는 감각을 의미하는 '일곱 번째 감각'을 통해 대중과 깊이 소통하고 싶은 NCT의 소망과 포부를 담았다. 뿐만 아니라 멤버 태용과 마크가 직접 가사 작업에도 참여해 아티스트로서의 잠재력을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일곱 번째 감각(The 7th Sense)"에 이어 10일 0시 발표되는 NCT U의 또 다른 싱글 [WITHOUT YOU]는 태일, 재현, 도영 3명의 멤버가 부른 스타디움 댄스 계열의 EDM 락 장르 곡으로, 서로 화합하고 더불어 사는 행복에 대해 노래하며, 강렬한 일렉 기타 사운드와 멤버들의 개성 있는 음색, 고음역대의 시원한 보컬이 인상적인 곡인 만큼 2개 유닛의 싱글을 통해 NCT의 다양한 음악 색깔을 만날 수 있을 전망이다.

NCT는 SM이 글로벌 대세 EXO 이후 약 4년 만에 선보이는 남자 그룹이자 레드벨벳의 뒤를 잇는 신인 그룹으로, 이들의 등장은 2016년 가요계 핫 이슈로 떠오를 전망이다.

Track Information

Track Information
트랙

제목

iTunes 정보 가사 M/V
1

일곱 번째 감각 (The 7th Sense) (Sung by 태용, 마크, 재현, 도영, 텐)

트랙정보 가사보기 loading
1 2

New Album

일곱 번째 감각 (The 7th Sense)
2016-04-09 NCT U 일곱 번째 감각 (The 7th Sense)

S.M.Entertainment 신개념 그룹 NCT 유닛 NCT U 데뷔! [일곱 번째 감각(The 7th Sense)] 공개!S.M.Entertainment 신개념...

more

Latest Music Video

  • NCT U 엔시티 유 'YESTODAY' MV Play NCT U 엔시티 유 'YESTODAY' MV
    2018-04-02
  • NCT U 엔시티 유 'YESTODAY' MV Teaser Play NCT U 엔시티 유 'YESTODAY' MV..
    2018-03-31
  • NCT U 엔시티 유 'BOSS' Dance Practice Play NCT U 엔시티 유 'BOSS' Dance P..
    2018-02-27
  • NCT U 엔시티 유 'Baby Don't Stop' MV Play NCT U 엔시티 유 'Baby Don't St..
    2018-02-27
more

Latest Photos

more
Previous
Next